뉴스 경제

文대통령 "아프리카돼지열병 철저한 초기 차단" 지시

cpbc 서종빈 기자(binseo@cpbc.co.kr) | 최종업데이트 : 2019-09-17 12:17

문재인 대통령이 국내에서 처음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과 관련해 초기에 확산되지 않도록 철저한 차단을 지시했습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오늘(17일) 아침에 문 대통령이 참모진들에게 이같이 주문했다고 전했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직후부터 대응 조치가 이뤄지고 있으며, 추가 조치는 모니터링을 하면서 면밀히 지켜봐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농림축산식품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에 따라 농장 돼지 3천950두를 오늘 안으로 살처분하고 전국에 가축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