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최강 엄동설한…전국 한파특보·호남 대설특보

2018.01.11


중부와 남부내륙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이고 있습니다.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서울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2.6도, 체감 온도는 영하 17도까지 떨어졌습니다.

낮에도 중부 지방은 영하 10도 안팎의 추위가 계속됩니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서울 영하 7도, 대전 영하 5도, 광주 영하 2도로 어제보다 2~3도 낮겠고, 찬바람도 강하게 불며 춥겠습니다.

내일은 서울의 아침 기온이 영하 15도까지 곤두박질하면서 한파가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이번 최강 한파는 주말 낮부터 평년 기온을 회복하며 누그러질 전망입니다.

호남과 제주에는 대설특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내일 오전까지 많은 양의 눈이 내리겠습니다.

제주 산간에 최고 30cm 이상, 호남 서해안에는 최고 10cm 이상의 폭설이 예상됩니다.


황병훈 기자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