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사회서비스원, 강서종합재가센터 개소

2019.09.18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오늘 오후 2시 ‘강서종합재가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갑니다.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그동안 민간 영역에서 주로 맡아온 어르신과 장애인, 아동을 위한 사회서비스를 공공이 책임지기 위해 지난 2월 정식 출범한 서울시 산하 재단법인입니다.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앞서 성동구와 은평구에 종합재가센터를 개소했으며 이번 강서구에 이어 다음 달 노원구, 이어 12월에는 마포구에 차례로 개소할 예정입니다.

오는 2021년까지 25개 전 자치구의 설치.운영을 목표로 합니다.

강서종합재가센터는 발산역 4번 출구 부근에 위치해 있으며 총 면적은 465㎡ 규모로 사무실과 휴게공간, 상담실 등이 갖춰져 있습니다.

방문요양과 방문목욕 등 서울시 내 장기요양등급 판정자와 장기요양등급 외 판정자, 구청장 인정자라면 누구든지 서비스 신청이 가능합니다.

서비스 이용을 원하는 시민은 강서종합재가센터로 직접 방문하거나 전화(02-6735-7000)로 문의하면 됩니다.

김영규 기자

리스트